현재 위치
  1. 게시판
  2. PRESS

PRESS

갤러리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배우 정연주] 정연주 “독특한 작품에 끌려, 순간에 충실하고 싶다” [화보]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20-02-25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9

/사진=하퍼스바자르


정연주 “독특한 작품에 끌려, 순간에 충실하고 싶다” [화보] 

현재 방영 중인 드라마 <포레스트>에서 오보미 역을 맡아 시청자들 앞에 선 배우 정연주가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와 만났다. 

우리에게는 SNL로 익숙한 배우 정연주가 <하퍼스 바자> 카메라 앞에 섰다.

보통 메이크업 룸에서 잘 나오지 않는 이들과는 달리 스태프들 틈에 껴 대화를 하며, 촬영장 분위기를 한층 편하게 만들어줬다는 후문.

이어 진행된 인터뷰에서 그는 “어떤 배우는 뭘 하든 그 사람 얼굴로 보이기 마련인데 정연주는 정연주가 안 보이고 그 역할로만 보였다”는 에디터의 말에 “너무 좋다. 보여지는 게 곧 전부니까.

모든 배우가 원하는 게 아닐까?” 라며 자신의 얼굴보다 연기한 인물로 기억되는 것에 대해 기뻐하는 모습을 보였다.


작품을 선택하는 기준에 대해 묻자 그는 “장르만 다르지 결국 같다. 그냥 하나의 이야기다. 서사가 있고, 기승전결이 있고, 갈등을 겪고 극복한다.

다른 사람이 보기엔 아주 다른 연기를 한 걸로 보일 수 있지만 나한텐 다르지 않다는 얘기를 하고 싶다.

그 안에서 굳이 기준을 찾자면 나는 독특한 걸 선택한다. 내가 봤을 때 독특한 거.”라며 작품을 고르는 자신만의 기준에 대해 말했다. 배우로서의 자신의 지향점에 대해서도 전했다.

“거창하게 뭔가를 세워서 멀리 내다보기보단 순간순간에 충실하다. 그러다 보면 가려는 방향으로 걸어가고 있지 않을까. 눈 앞에 있는 걸 하나 하나 잘 해나가면 목표에 가 닿겠지.”라고 답했다. 

배우 정연주의 인터뷰는 <하퍼스 바자> 3월호와 웹사이트, 인스타그램에서 만나 볼 수 있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 COMPANY PLK GROUP
  • E-mail jistory7@hanmail.net
  • 문의 02) 518-2440
  • MALL ORDER LICENSE 신고중 [사업자정보확인]
  • BUSINESS LICENSE 860-86-00575
  • ADDRESS 14,Dosan-daero 51-gil,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