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news

[JI&H미디어] '백년손님' 조연우 "결혼 10년차…아내와 뽀뽀, 낯선女 느낌 나"

페이지 정보

작성자 관리자 작성일18-02-19 15:35 조회28회 원문http://www.tvreport.co.kr/?c=news&m=newsview&idx=1039169

본문

'백년손님' 조연우 "결혼 10년차…아내와 뽀뽀, 낯선女 느낌 나"
 
 

TV리포트=김가영 기자] ‘SBS 백년손님’에 결혼 10년 차 늦깎이 아빠인 배우 조연우가 출연, 아내에게 느끼는 남다른 감정에 대해 털어놓는다.


17일 방송되는 SBS ‘백년손님’에서는 천하장사 사위 이만기와 장모 최위득, 나르샤 남편 황태경과 장모 방원자, 그리고 마라도 사위 박형일과 해녀 장모 박순자의 이야기가 펼쳐진다.


육아로 바쁜 나날을 보내며 아줌마 같은 수다로 종횡무진 하고 있는 조연우, 그가 ‘백년손님’에 출연해 요즘 느끼는 아내와의 스킨십에 대해 고백했다. MC 김원희가 “조연우씨 ‘아내와 스킨십 졸업 단계가 됐다’라는 말을 했다는데?”라며 묻자 조연우는 “졸업하고 싶다는 건 내 의사가 아니다”라며 말문을 열었다. 아이가 생기자 육아로 인해 아내와 함께하는 시간이 점차 줄어들었다는 것.


조연우는 “어느 날, 아들 이안이가 뽀뽀를 안 해주기에 질투심을 유발하려 ‘이안아 뽀뽀 안해주면 엄마랑 뽀뽀한다?’하며 아내를 안아 뽀뽀를 하려는데 갑자기 낯선 여자의 느낌이 났다”며 어색했던 당시 상황을 설명했다. 이어 “너무 어색해 나도 모르게 매너 손을 하게 됐다. 심지어 두근두근하기까지 했다”고 말해 요즘 들어 느끼는 알쏭달쏭한 감정에 대해 이야기했다.


결혼 10년 차, 내겐 너무 낯선(?) 아내와의 스킨십에 대해 털어놓은 조연우의 이야기는 오늘 17일 토요일 저녁 5시 '백년손님‘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가영 기자 kky1209@tvreport.co.kr/ 사진=SBS '백년손님'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