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1. 게시판
  2. PRESS

PRESS

갤러리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배우 오대환]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오대환, 버라이어티한 감방 생활 포착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19-05-08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4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오대환, 버라이어티한 감방 생활 포착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이 버라이어티한 감방 생활을 하고 있는 오대환의 스틸을 공개했다.

MBC 월화드라마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극본 김반디┃연출 박원국) 2049부터 수도권까지 시청률 1위의 자리를 이어가며 부동의 월화극 최강자로 자리매김한 가운데 오대환을 향한 궁금증 또한 높아지고 있다.

오대환은 극 중 구대길 역을 맡아 상도여객의 진짜 사장이자 부당해고와 임금 체불 때문에 악덕 갑질과의 전쟁에서 첫 번째 타깃이 되었었다. 결국 자신의 죄가 모두 드러나자 도망갈 계획을 세웠고, 밀항을 앞둔 직전에 근로감독관 김동욱에게 제대로 응징 당한 오대환은 체포 당하는 순간 까지도 안방 극장을 웃음 바다로 만들며 킬링 캐릭터로서의 역할을 십분 발휘했다. 이후 짠내 자극하는 오대환의 감방 생활이 틈틈이 보여져 등장만했다 하면 빵 터지는 웃음을 선사해 시청자들의 시선을 강탈했다.

이 가운데 공개된 스틸에는 오대환의 범상치 않은 감방 생활이 담겨있어 눈길을 사로잡는다. 먼저 감방에서도 오대환은 자신을 감방에 쳐 넣은 조진갑(김동욱)을 향한 분노를 주체하지 못하고 증오로 이글이글 불타오르는 눈빛을 쏘고 있지만, 악역임에도 불구하고 왠지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을 발산하고 있다. 여기에 자신을 둘러싸고 있는 감방 동료들의 움직임도 눈치 채지 못하고 오로지 조진갑을 부숴버리겠다는 생각으로 가득 차있는 오대환의 모습은 짠내를 유발하기에 충분해 보인다.

또 다른 스틸 속에는 잔뜩 얻어 맞은 얼굴을 하고 편지를 쓰고 있는 오대환의 모습이 담겨있어 웃음보를 자극한다. 이는 지난 16회 방송 중 한 장면으로 허구한 날 감방을 탈출할 계획만 세우고 있던 극 중 구대길이 양태수의 아버지인 양인태 의원에게 편지를 쓰는 장면이었다. 그 장면에서는 심각하고 진지하게 편지를 쓰고 있지만 ‘잊지 않고 있습니다’를 ‘잇지 않고 있습니다’라고 쓰는 등 엉망인 맞춤법으로 시청자들에게 깨알 같은 웃음을 선사했다. 이어 마지막 스틸 속에는 감방 생활이 만만치 않은 듯 여위고 하얗게 질린 오대환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교도소 내에 있는 공중전화를 이용해 전화를 걸고 있던 오대환이 누군가를 발견하고 깜짝 놀라는 모습이 담겨있어 그의 짠내 가득한 교도소 생활에 있어서 어떤 변화가 생기게 되는 것인지 궁금증을 고조시킨다.

이처럼 오대환은 밉상, 진상의 최고봉인 역대급 악역이지만 결코 미워할 수 없는 캐릭터로 시청자들의 폭발적인 관심과 사랑을 받고 있다. 이는 찰떡 같은 캐릭터 소화력으로 매 작품마다 시청자들에게 임팩트 강한 연기를 선보였던 오대환의 남다른 캐릭터 분석력과 깊이 있는 연기 내공이 더해진 결과라 할 수 있다. 시청자들은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 속 구대길 캐릭터를 최애 악역 캐릭터로 꼽고 있는 동시에 그가 하루 빨리 출소해 다시 김동욱의 갑질과의 전쟁에 있어서 극의 재미와 매력을 더욱 배가시킬 킬링 캐릭터로서 맹활약 해주길 기다리고 있다는 후문. 때문에 슬피 우는(?) 파란만장 감방 생활을 보내고 있는 오대환이 본격 후반전이 시작되는 ‘특별근로감독관 조장풍’에서 어떤 변화를 맞이하게 되고, 그로 인해 김동욱의 갑질과의 전쟁에서 어떤 킬링 역할을 하게 될 지 귀추가 주목된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 COMPANY PLK GROUP
  • E-mail prlinekorea@gmail.com
  • 문의 02) 518-2440
  • MALL ORDER LICENSE 신고중 [사업자정보확인]
  • BUSINESS LICENSE 860-86-00575
  • ADDRESS 14,Dosan-daero 51-gil,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