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재 위치
  1. 게시판
  2. PRESS

PRESS

갤러리입니다.

게시판 상세
제목 [배우 구자성] '초사랑' 구자성이 김영광에 감춘 비밀은?
작성자 대표 관리자 (ip:)
  • 평점 0점  
  • 작성일 2019-05-08
  • 추천 추천하기
  • 조회수 2


'초사랑' 구자성이 김영광에 감춘 비밀은?


배우 구자성이 '초면에 사랑합니다'에서 속내를 알 수 없는, 기대주 역을 맡아 흥미를 더하고 있다.

지난 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초면에 사랑합니다'(극본 김아정, 연출 이광영)에서는 도민익(김영광) 피습 사건의 범인을 찾기 위한 경찰의 추적이 이어지는 가운데, 절친 기대주(구자성)의 의심스러운 행동이 포착됐다.

이날 방송에서 도민익은 피습 사건 후 안면인식장애로 가장 친한 친구인 기대주는 물론 엄마 심해라(정해리), 주치의까지 알아보지 못하며 일상생활에 타격을 입었다.

도민익은 유일하게 얼굴을 알아볼 수 있는 비서 정갈희(진기주)에게 전적으로 의지해야 했다. 이에 비서직에서 잘린 후 자유를 만끽하는 정갈희를 찾아가 다시 자신의 비서가 되어줄 것을 부탁했다.

한편 경찰은 도민익 본부장의 피습 사건을 조사하던 중 범행 장소에 이미 도착해 있는 기대주의 모습을 CCTV를 통해 포착했고 의심하기 시작했다. 하지만 도민익은 "누가 뭐래도 대주는 아니다"며 편을 들었지만 혼란스러워했다.

회사에서 기대주를 만난 도민익은 "대주야, 넌 나한테 비밀 같은 거 없지?"라고 물었고 기대주는 "있어. 다음에 '거기'서 말할게"라며 여지를 남겼다.

다시 도민익을 만난 기대주는 "오늘 저녁 9시 '거기'서 보자. 그때 못한 말 해야겠어. 그리고 방으로 선물 하나 보냈다. 아주 마음에 들거다"라며 의미심장한 미소를 지었다. 기대주가 보낸 선물은 도민익의 새로운 수행기사였고 그 수행기사는 도민익을 선착장에서 찌르고 달아난 범인 은정수였다.

같은 시간, 사건 당일 CCTV를 살펴보던 경찰은 기대주가 범인인 은정수의 휴대 전화를 빌리는 모습이 포착되면서 향후 전개에 기대를 높였다.

'초면에 사랑합니다'는 안면인식장애에 걸린 보스와 그런 보스 옆에서 이중생활을 시작하는 비서의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린 로맨틱코미디 드라마로 매주 월, 화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첨부파일
비밀번호 삭제하려면 비밀번호를 입력하세요.
댓글 수정

비밀번호 :

수정 취소

/ byte

비밀번호 : 확인 취소

  • COMPANY PLK GROUP
  • E-mail prlinekorea@gmail.com
  • 문의 02) 518-2440
  • MALL ORDER LICENSE 신고중 [사업자정보확인]
  • BUSINESS LICENSE 860-86-00575
  • ADDRESS 14,Dosan-daero 51-gil, Gangnam-gu, Seoul, Republic of Korea